내일(22일) 태풍 '타파' 영향으로 최고 '500mm' 폭우 쏟아진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일요일인 내일(22일)은 제17호 태풍 '타파(Tapah)'가 한반도에 가장 가까이 접근하면서 전국적으로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21일 기상청은 내일 북상하는 태풍 타파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아 전국이 흐린 가운데 비가 오겠다고 예보했다.


21일부터 오는 23일까지 예상되는 강수량은 제주도 150~400mm, 강원 영동, 경상도, 전남, 울릉도·독도 100~350mm다. 비가 많이 오는 곳은 최대 500mm까지 예상된다.


경기 남부와 강원 영서 남부, 충북, 충남 남부, 전북 등은 30~80mm, 서울, 경기 북부, 강원 영서 북부, 충남 북부는 10~40mm가 예상된다.


특히 제주도와 동해안, 남해안, 지리산 부근에는 시간당 50mm 넘는 매우 강한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이에 따라 저지대 침수와 하수 범람 등의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인사이트제17호 태풍 '타파' 이동 경로 / 기상청


지역별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16도, 인천 17도, 춘천 16도, 강릉 16도, 대전 17도, 대구 17도, 부산 19도, 전주 17도, 광주 19도, 제주 21도로 예상된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9도, 인천 20도, 춘천 19도, 강릉 19도, 대전 19도 대구 20도, 부산 24도, 전주 19도, 광주 21도, 제주 23도까지 오를 전망이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1~5m, 남해 앞바다에서 3~8m, 동해 앞바다에서 1.5~7m가 예상된다. 먼바다에서는 모두 8m 이상의 높은 파도가 일겠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이날 강수의 영향으로 전 권역 미세먼지 등급은 '좋음'으로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전국에 강한 비와 바람이 불어 차량 운행 및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생길 수 있으니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