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가 자기 헤어진 얘기하면서 우는데 달래주다가 저까지 엉엉 울었어요"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너를 기억해'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내가 걔한테 얼마나 잘해줬는데 어떻게 나한테 그럴 수 있어...흑흑"


자신의 이별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엉엉 울기 시작하는 한 여성.


그런데 그 옆에는 초상집에 온 듯 오열하고 있는 친구들이 있다.


누가 보면 모두 다 이별한 듯 보이지만, 사실 여기서 이별한 친구는 단 한 명이다.


이처럼 남의 이야기에도 자기 일처럼 눈물을 펑펑 쏟아내는 이들은 자칭타칭 '울보'들이다.


세상 그 누구보다 마음이 여린 울보들의 사랑스러운 특징을 모아봤다.


1. 남들 울 때 갑자기 따라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JTBC '청춘시대'


남들이 슬픈 이야기를 털어놓으면 갑자기 어디선가 흐느끼는 소리가 들려온다.


바로 울보들이다.


울보들은 우는 사람을 달래주다가 같이 울기 시작한다.


가끔은 본인이 더욱더 초상집처럼 오열하기도 해 당사자가 더 민망할 정도다.


2. 드라마 보다가 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SBS '피노키오'


남한테 감정이입을 잘하기 때문에 집에서도 펑펑 울 일 투성이다.


그저 드라마를 봐도 슬픈 장면에서 눈물이 쏟아진다.


마치 내가 드라마 속 주인공이 된 듯 휴지 한 통을 다 쓴다.


3. 화나고 짜증 나면 눈물부터 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감정 조절이 잘 되지 않아 화가 나도 눈물부터 나기 시작한다.


눈물이 나기 시작하면 하고 싶은 말도 제대로 하지 못하는데 말이다.


꺽꺽거리면서 세상 제일 서럽게 울어대지만, 결국 울면 지는 것이다.


4. 기분 안 좋으면 그냥 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프로듀사'


이유 없이 그냥 우울하다는 이유로 자기 전에 눈물을 흘린다.


베갯잇이 흠뻑 적셔질 때까지 눈물을 흘리고 나서야 잠이 든다.


'내 인생은 왜 이럴까, 사는 게 너무 힘들다'


이런 잡생각만으로도 펑펑 울어 그다음 날 눈두덩이가 마카롱처럼 두툼하다.


5. 달래주면 더 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JTBC '크라임씬2'


누가 달래주면 더욱더 서러움이 물밀듯 밀려온다.


그때부터는 주체할 수도 없다. 그냥 엉엉 울어 젖혀야 속이 후련하다.


"울지 말아라"고 말하는 순간, 눈물샘은 더욱더 자극을 받아 눈물을 쏟아낸다고.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