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 디저트 '쑥 인절미'· '수제오믈렛녹차' 출시한 세븐일레븐

인사이트사진제공 = 세븐일레븐


[인사이트] 전한빛 기자 = 최근 편의점 디저트의 인기가 날로 높아지면서 건강까지 고려한 색다른 디저트를 즐기고 싶어하는 소비자들이 늘었다.


16일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이색 건강 디저트 '쑥 인절미(1,500원)'와 '수제오믈렛녹차(2,000원)'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최근 외식 및 식음료 가격이 줄줄이 인상되는 가운데 전문점에서 주로 찾던 디저트를 편의점에서 구매하는 소비자들이 증가하고 있다.



세븐일레븐이 디저트 매출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디저트 매출은 전년대비 135.4%증가한데 이어 올해(1/1~5/15)도 3배(205.7%) 가량 증가하는 등 매년 큰 폭으로 상승하는 추세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세븐일레븐


가까운 편의점에서 높은 품질의 디저트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즐기려는 수요가 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현상과 함께 편의점 디저트도 건강하게 즐기려는 소비자들이 점차 늘어나면서 떡을 활용한 이색 디저트 상품도 인기를 끌고 있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딸기 모찌’, ‘크림 모찌’ 등 떡을 활용한 디저트가 전통적으로 인기 디저트였던 조각케이크류 상품들을 제치고 상위권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에 세븐일레븐은 맛뿐만 아니라 건강하게 디저트를 즐기려는 소비자 수요에 발맞춰 디저트 상품 구성을 강화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세븐일레븐


세븐일레븐은 올해 1월 선보인 떡 디저트 ‘인절미’의 인기에 힘입어 건강에 좋은 쑥을 활용한 ‘쑥 인절미’를 새롭게 출시했다.


'쑥 인절미'는 국내산 찹쌀떡을 사용해 부드럽고 쫄깃한 식감과 은은한 쑥향이 조화롭게 어우러지는 상품이다. 또한 콩가루를 듬뿍 토핑하여 고소한 콩가루의 맛과 향을 진하게 느낄 수 있으며 남녀노소 영양 간식으로 제격이다.


또한 세븐일레븐은 지난해 선보인 '수제오믈렛빵'의 새로운 시리즈인 '수제오믈렛녹차'도 함께 출시했다. 


'수제오믈렛녹차'는 100% 국내산 우리밀을 사용해 손수 만든 건강 디저트로 부드러운 팬케익 빵 위에 녹차크림과 녹차 크런키가 토핑돼 입안 가득 진한 녹차향을 느낄 수 있는 상품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