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0 (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라이프

내일(15일) '영하 4도'까지 떨어진다…"롱패딩 꺼내세요"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수능 예비소집일인 내일(15일)은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14일 기상청은 오는 15일 전국이 맑겠지만 가끔 구름이 끼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내일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맑은 날씨를 보이겠다.


하지만 서해상에서 만들어진 구름의 영향으로 서울과 경기 남부, 충청도 지역은 구름이 많고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충남과 전라도 서해안은 밤부터 모레(16일) 아침 사이에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4도~영상 6도 분포를 보이겠고 낮 최고 기온은 2도에서 12도 사이가 되겠다.


내일 낮 기온은 오늘보다 낮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 기온은 더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또 일교차가 큰 만큼 수능을 앞둔 수험생들은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늘부터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고, 낮 최고기온도 평년보다 1~5도 가량 낮아 낮 동안에도 쌀쌀하겠다"라며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라며, 특히 수험생의 체온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수능 날인 16일에는 '수능 한파'가 불어닥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두꺼운 옷을 껴입는 것보다 얇은 옷을 여려 겹 겹쳐 입는 것이 좋겠다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수능 보다 한순간 '패닉' 오는 가슴 철렁한 순간 6누리꾼들이 밝힌 수능보다 '멘붕'에 빠지는 순간들을 모아봤다. 예고 없이 찾아올 수 있는 경우의 수에 대비해 마음을 다잡길 바란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