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사친' 옥택연 "박신혜 예뻐…안 좋아하는 사람 어딨냐"

인사이트tvN


[인사이트] 김경빈 기자 = 2PM의 옥택연이 배우 박신혜에게 호감을 표했다.


9일 방송된 SBS 파워 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옥택연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한 청취자는 "'삼시세끼'에서 옥택연이 박신혜를 보고 쑥스러워했었는데 이후 박신혜한테 커피차를 보냈더라. 언제 친해졌냐"며 사연을 보냈다.


이에 DJ 최화정은 "쑥스러워했다니. 박신혜 좋아하는구나"라고 말을 건넸다.


최화정의 말에 옥택연은 "안 좋아할 분이 어딨겠냐. 너무 예쁘다. 싫어하는 사람이 없더라"고 답했다.


박신혜에게 호감을 표하는 옥택연에게 최화정이 "경쟁에 뛰어들 건가"라고 묻자 옥택연은 "그러려고 커피차를 보냈는데 나 말고도 많은 분이 보냈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옥택연은 "'닥터스' 잘 봤다. 더웠을 텐데 내가 보낸 커피차로 시원하게 촬영 잘했으면 한다. 언제 한 번 보자"고 박신혜에게 다정한 인사를 남기기도 했다.


'삼시세끼 인연' 박신혜에 간식차 선물한 옥택연가수 옥택연이 tvN '삼시세끼'로 인연을 맺은 배우 박신혜에게 커피차를 선물했다.


김경빈 기자 kyoungb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