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설현, "내 입간판 10만원에 거래된다" (영상)


Naver tvcast / '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성보미 기자 = 걸그룹 AOA 설현이 자신의 '입간판' 인기에 입을 뗐다.

 

지난 3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남궁민, 이동휘, 윤정수, 설현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설현은 화제를 일으켰던 본인의 입간판이 중고 거래 사이트에서 무려 10만원에 거래되고 있다는 사실을 언급했다.

 

이어 설현은 "원래 시세가 3만원이었다"며 정확한 시세를 파악하는 모습을 보여 출연자들을 폭소케 했다.

 

또 설현은 "의도된 포즈는 아니었다"며 "들어오라는 모습을 보여달라고 해서 포즈를 취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설현은 섹시 댄스와 함께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가 된 '입간판 포즈'를 다시 한번 보여 눈길을 끌었다.

 

성보미 기자 bom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