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사외전' 황정민·강동원, 28일 영등포 타임스퀘어 뜬다

via 영화 '검사외전' 스틸컷

 

배우 강동원과 황정민이 직접 팬들과의 만남을 가질 예정이다.

 

20일 배급사 쇼박스에 따르면 강동원과 황정민은 오는 28일(목)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영화 '검사외전' 레드카펫 및 쇼케이스를 진행한다.

 

해당 이벤트는 오는 28일 오후 7시부터 영등포 타임스퀘어 1층 로비에서 진행되며 오후 8시 30분부터는 CGV 영등포 스타리움관에서 쇼케이스가 열린다.

 

이밖에도 이날에는 강동원, 황정민 그리고 이일형 감독과 함께 하는 Q&A 토크부터 관객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퀴즈쇼까지 다양한 이벤트를 즐길 수 있다.

 

또한 현장 이벤트에 참여한 관객들에게는 배우들의 스페셜한 팬 서비스 시간도 마련돼 있다.

 

한편 영화 '검사외전'은 살인 누명을 쓰고 수감된 검사 재욱(황정민 분)이 감옥에서 꽃미남 사기꾼 치원(강동원 분)을 만나 누명을 벗으려는 범죄 오락 영화로 2월 3일에 개봉된다.

 

김경빈 기자 kyoungb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