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지섭보다 외모 물올랐다?" 거짓말탐지기 체험한 유승호

via KBS 2TV '연예가중계'

 

배우 유승호가 거짓말 탐지기 체험으로 진땀을 흘려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19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는 영화 '조선마술사' 개봉을 앞두고 있는 유승호 고아라와 게릴라데이트를 진행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거짓말 탐지기를 손에 끼고 인터뷰에 응한 유승호는 "TV에서 보면 이거 정말 센 것 같더라"며 한껏 긴장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유승호는 "지금까지 함께 작업한 배우들 중 가장 아름다운 여배우는 고아라다"라는 질문에 "네"라고 답했고 무사히 통과했다.

 

via KBS 2TV '연예가중계'

 

이어 유승호는 "이젠 소지섭 선배보다 내가 더 외모에 물이 올랐다"는 질문을 받자 당황한 듯 잠시 멈칫 하더니 "아니오"라고 답했다.

 

이는 진실로 드러났고, 입술을 떨던 유승호는 안도의 숨을 쉬어 주위를 폭소케 했다.

 

한편 유승호와 고아라가 출연하는 '조선마술사'는 평안도 최대 유곽 물랑루의 자랑이자 의주의 보배인 조선 최고의 마술사 환희의 이야기로 오는 30일 개봉한다.  

 

via KBS 2TV '연예가중계'

  

최희나 기자 heena@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