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방송 중 부산 해수욕장서 변사체 발견한 BJ 오메킴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아프리카TV BJ 오메킴이 부산 다대포 해수욕장에서 생방송을 진행하던 중 남성 변사체를 발견해 큰 충격을 주고 있다.


31일 부산해양경찰서은 아프리카TV BJ 오메킴이 이날 오전 3시 15분쯤 부산 사하구 다대포 해수욕장에서 생방송을 진행하던 중 24살 서모 씨의 시신을 발견했다고 전했다.


경찰에 따르면 사건 당시 BJ 오메킴은 다대포 해수욕장을 거닐며 생방송을 진행하고 있었다.


그러던 중 그는 해변에서 '마네킹' 같은 정체불명의 물체를 발견해 근처로 다가갔고, 변사체임을 확인한 뒤 소리를 지르며 도망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당시 BJ 오메킴은 "너무 무서워서 여기서 신고하겠다. 마네킹 아니겠지? 소름 돋았다"며 변사체임을 믿지 못하는 모습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광경은 당시 그의 방송을 시청 중이던 시청자 100여 명에게 그대로 중계됐고, 이후 BJ 오메킴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해당 변사체가 서씨인 것을 확인했다.


경찰은 서씨에게서 편지나 유서 등은 발견되지 않았으며, 별다른 외상이 없고 부패가 진행되지 않아 숨진 지 얼마 되지 않은 것으로 추정된다고 전했다.


현재 경찰은 타살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서씨의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