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 셰퍼드가 변기에 소변을 봐요" (영상)


YouTube 'Hill Country K9'

 

[인사이트] 홍하나 기자 = 사람의 탈을 쓴 것처럼 행동하는 강아지의 화장실 매너(?)가 담긴 영상이 올라와 누리꾼들의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다.

 

최근 유튜브의 한 채널에는 변기 앞에 서서 볼일을 보고 있는 셰퍼드의 모습을 담은 영상이 게시됐다.

 

영상 속 셰퍼드는 화장실에 들어와 코로 변기 뚜껑을 열더니 일어선 채로 볼일을 보기 시작해 놀라움을 준다.

 

이 놀라움도 잠시 시원하게 볼일을 다 본 셰퍼드는 코로 변기 뚜껑을 닫고 물을 내려 마치 사람인 듯 착각이 일어나게 만든다.

 

셰퍼드의 주인은 "예전에 녀석에게 장난삼아 사람처럼 볼일 보는 법을 가르친 적이 있다"며 "놀랍게도 그 이후로 녀석은 볼일을 보고 싶을 때마다 변기 앞에 서서 해결한다"고 말했다.

 

한편 바론(Baron)이라는 이름을 가진 셰퍼드는 이 외에도 커피머신을 작동시키거나 접시 정리를 하는 등 사람처럼 행동을 해 누리꾼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홍하나 기자 hongh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