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서 '기름' 넣었다가 가격 보고 깜짝 놀란 한국의 전 축구 국가대표 (영상)

인사이트YouTube '이거해조 원희형'


한국이라면 말도 안 되는 카타르의 기름값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이래서 기름국 하는구나"


전 축구 국가대표이자 해설위원인 조원희가 월드컵 중계를 위해 카타르 현지를 방문했다가 한국의 절반도 안 되는 기름값에 깜짝 놀랐다. 


지난 21일 유튜브 채널 '이거해조 원희형'에는 "한국이라면 말도 안 되는 기름값. 이래서 기름국 하는구나'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인사이트YouTube '이거해조 원희형'


해당 영상에서 담당 PD는 조원희에게 "중동의 기름은 물보다 싸다는 말이 있다"며 마침 기름이 다 떨어져 주유소에 방문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여기는 (휘발유 가격이) 리터당 얼마 정도 할 것 같냐"는 질문에 조원희는 "그래도 1000~1100원 정도는 하지 않을까?"라고 답했다. 


이들은 주유소에 도착하자마자 직원에게 휘발유 가격을 물었다. 


인사이트YouTube '이거해조 원희형'


조원희는 "No premium, normal(프리미엄 말고 일반)"이라며 "프리미엄 휘발유 넣을 만큼 돈 없다"고 우려하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그러나 이후 직원의 말을 듣고 깜짝 놀랐다. 


직원이 말하기 카타르의 휘발유 가격이 리터당 2카타르리알이라고 답한 것, 조원희는 원화로 계산해보더니 눈을 크게 뜨며 깜짝 놀란 표정을 지었다.


인사이트YouTube '이거해조 원희형'


1리터당 733원...조원희 "카타르에 살고 싶다"


22일 기준 1카타르리알은 원화로 약 370원이다. 주유소에서 휘발유 1리터의 값은 대략 740원 정도 하는 셈이다. 


같은 날 한국석유공사 '오피넷'에 따르면 서울 시내 리터당 휘발유 평균 가격은 1715원이었다. 


카타르 현지에서 500mL 생수 한 병의 값이 1리알 정도라고 하니 카타르에서 휘발유값은 물값과 비슷한 수준인 셈이다. 


인사이트YouTube '이거해조 원희형'


당황한 조원희는 원화로 733원 정도 된다는 사실에 "와, 진짜 대박이다"라며 말을 잊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직원에게는 "Too Cheap(정말 싸네)"이라며 "1리터에 600~700원 정도 하면... 카타르에 살고 싶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누리꾼들 또한 "우리나라도 카타르만큼 저렴하면 좋겠다", "리터당 700원 미쳤다", "우리나라는 90년대 중반에 700원 정도 했던 거 같은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YouTube '이거해조 원희형'


카타르 월드컵도 결국 '오일 머니' 덕분


카타르의 석유 매장량은 확인된 것만 150억 배럴이다. 천연가스 매장량은 전 세계의 15%를 차지하며 액화천연가스(LNG) 수출 1위 국가이기도 하다. 


이번 월드컵 개최 또한 이 에너지의 힘이라고 할 수 있다. 


에너지를 바탕으로 한 카타르의 1인당 소득은 GDP 기준 8만 달러를 넘어 세계 4위 수준이다. GNI 기준으로는 11위다. 또 실업률이 1% 미만인 완전고용 상태로 빈곤 인구가 없다. 


YouTube '이거해조 원희형'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