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6 26℃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5 25℃ 수원
  • 27 27℃ 청주
  • 30 30℃ 대전
  • 29 29℃ 전주
  • 30 30℃ 광주
  • 31 31℃ 대구
  • 28 28℃ 부산
  • 31 31℃ 제주

금요일인 오늘(29일) 최고온도 무려 '35도'...지옥 더위 찾아왔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전국적으로 체감온도가 최대 35도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스1] 이승환 기자 = 금요일인 29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최고체감온도가 33~35도로 매우 무덥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동해상에 있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며 이같은 날씨를 보인다고 예보했다.


밤 최저기온이 25도 이상인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다.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폭염특보가 강화될 수 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28~35도로 전망된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6도 △춘천 24도 △강릉 24도 △대전 25도 △대구 24도 △전주 25도 △광주 25도 △부산 25도 △제주 27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5도 △인천 33도 △춘천 34도 △강릉 31도 △대전 35도 △대구 34도 △전주 35도 △광주 35도 △부산 31도 △제주 33도로 예상된다.


이날 낮 12시부터 저녁 6시까지 경기 북부와 강원 내륙·산지, 충청권 내륙, 전북 북부 내륙, 경상 서부 내륙, 제주도 산지에 소나기가 내린다. 이들 지역의 예상 강수량은 5~20㎜다.


소나기가 내리는 동안 기온이 일시적으로 낮아지지만 소나기가 그치면 기온이 다시 오르고 습도도 높아진다.


기상청은 "소나기 내리는 곳에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겠다"며 "가시거리가 급격히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어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