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2 22℃ 서울
  • 21 21℃ 인천
  • 20 20℃ 춘천
  • 24 24℃ 강릉
  • 22 22℃ 수원
  • 24 24℃ 청주
  • 23 23℃ 대전
  • 23 23℃ 전주
  • 25 25℃ 광주
  • 25 25℃ 대구
  • 26 26℃ 부산
  • 27 27℃ 제주

올여름 폭염에도 정장 입어야 하는 직장인들 사이서 유행 예상되는 페이크 셔츠

무더운 여름 정장 속에 감쪽같이 입을 수 있는 페이크 셔츠가 등장해 많은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은다.

인사이트bastillepost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전 세계 곳곳이 기록적인 폭염이 이어지고 있다.


뜨거운 무더위 속에서도 정장을 입어야 하는 직장인들이 관심을 가질만한 올여름 패션 아이템이 있다.


바로 정장 안에 아무것도 입지 않아도 마치 셔츠를 갖춰 입은 것 같은 '페이크 셔츠'다.


지난 26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바스틸레 더운 날씨에 셔츠까지 갖춰 입기 힘들어하는 남성 직장인들 위해 출시된 페이크 셔츠를 소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bastillepost


재킷을 걸치지 않은 상태에서 입은 페이크 셔츠의 비주얼 다소 민망했다.


셔츠라기보다는 맨몸에 칼라와 가슴만 겨우 가리는 작은 천 조각을 입은 것 같아 보이기 때문이었다.


하지만 그 위에 재킷을 입으면 마치 와이셔츠까지 완벽하게 갖춰 입은 듯한 깔끔한 모습을 보인다.


인사이트bastillepost


실제 해당 페이크 셔츠를 구매 후기에 따르면 서 팔, 겨드랑이, 등이 뻥 뚫려 있어서 와이셔츠를 입었을 때보다 훨씬 시원함을 느끼고 땀이 차지 않아 훨씬 상쾌함을 느낄 수 있다.


여름이 아니어도 봄, 가을에 니트 안에 레이어드 패션으로 활용할 수 있다.


하지만 이 페이크 셔츠의 최대의 단점이 있다. 바로 정장 재킷을 절대 벗을 수 없다는 점이다.


해당 페이크 셔츠는 홍콩의 한 온라인 쇼핑몰에서 한 장당 26홍콩달러(한화 약 2300원)에 팔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