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2 32℃ 서울
  • 28 28℃ 인천
  • 31 31℃ 춘천
  • 23 23℃ 강릉
  • 31 31℃ 수원
  • 30 30℃ 청주
  • 29 29℃ 대전
  • 29 29℃ 전주
  • 25 25℃ 광주
  • 26 26℃ 대구
  • 26 26℃ 부산
  • 28 28℃ 제주

오늘(29일) 수도권·강원에 '물폭탄' 떨어진다..."우산 챙기세요"

수요일인 29일 정체전선과 저기압의 영향으로 수도권과 강원 내륙·산지에 '물폭탄'이 예고됐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뉴스1] 이승환 기자 = 수요일인 29일 정체전선과 저기압의 영향으로 수도권과 강원 내륙·산지에 '물폭탄'이 예고됐다.


이튿날인 30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 강원 내륙·산지, 충남권, 충북 중·북부 100~200㎜이다. 수도권과 강원 내륙·산지엔 300㎜ 이상의 폭우가 쏟아질 수 있다.


기상청은 29일 전국이 중국 내륙에서 활성화된 정체전선 상에서 북동쪽으로 이동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아 이 같은 날씨를 보인다고 예보했다.


이날 새벽부터 낮 사이 수도권과 강원 영서 중·북부를 중심으로, 같은 날 오전부터 이튿날 새벽 사이 강원 영서남부와 충청권, 전북 북서부, 경북 북부내륙을 중심으로 시간당 5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린다.


30일 새벽부터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청 북부에도 시간당 50㎜ 이상의 강한 비가 예보됐다.


28~30일 예상강수량은 충북 남부, 전북, 경북 북부내륙, 서해5도 50~100㎜이다. 전북 북서부, 경북 북부내륙에는 150㎜ 이상 쏟아질 수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강원 동해안과 전남권 서부, 제주도 산지의 예상강수량은 30~80㎜이며 전남 동부, 경북권(북부내륙 제외), 경남권, 울릉도·독도는 10~60㎜이다. 산지를 제외한 제주도의 예상강수량은 5~20㎜이다.


기상청은 "비 내리는 지역에선 순간풍속 시속 70㎞ 내외의 매우 강한 돌풍과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다"며 "캠핑장 및 피서지 야영객 사고, 선박 유실 등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기온은 평년보다 높고 최고 체감온도는 경북권을 중심으로 33도 이상 올라 매우 무덥다.


아침 최저기온은 22~27도, 낮 최고기온은 25~33도로 예상된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5도 △인천 24도 △춘천 23도 △강릉 27도 △대전 26도 △대구 25도 △전주 25도 △광주 25도 △부산 23도 △제주 27도다.


최고기온은 △서울 27도 △인천 27도 △춘천 26도 △강릉 31도 △대전 30도 △대구 32도 △전주 29도 △광주 29도 △부산 26도 △제주 33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