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인보우 출신 김재경, 속옷만 입고 화보 찍으며 '글래머 몸매' 과시

인사이트Instagram '_kimjaekyung_'


[뉴스1] 김학진 기자 = 그룹 레인보우 출신 배우 김재경이 언더웨어 화보를 통해 과감한 노출을 감행했다.


18일 김재경은 자신의 SNS를 통해 "새 시즌 포토가 나왔다아"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다수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재경은 상의를 탈의하고 검은색 언더웨어만 착용한 채 청바지를 입고 과감하게 여러가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잘록한 허리선과 도드라져 보이는 쇄골, 군살 하나 없는 몸매와 모순돼 보이는 글래머러스한 상체 라인은 CG로 만든 것처럼 완벽했다.


인사이트Instagram '_kimjaekyung_'


또한 소멸 직전의 작은 얼굴, 늘씬한 팔다리 그리고 완벽한 S라인은 독보적인 비율을 자랑했다.


이날 김재경은 그녀만의 러블리한 매력과 해맑은 미소로 언더웨어 제품을 입고도 캐주얼하고 자유로운 분위기를 완벽하게 연출해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모든 콘셉트 다 소화해버리는 엄청난 소화력", "러블리하면서도 섹시함까지 다 가진 여자", "패션의 완성은 역시 얼굴"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재경은 2009년 걸그룹 레인보우로 데뷔해 대표곡 'A', '마하', 'To Me' 등으로 큰 사랑을 받아왔으며, 연기자로 전향해 OCN 드라마 '라이프 온 마스', MBC 드라마 '배드파파', SBS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영화 '간이역' 등에 출연했다.


그는 SBS 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에 출연을 앞두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_kimjaekyung_'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