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아파트 건설 현장서 노동자 2명 추락...1명 숨지고 1명 중상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스1] 손연우 기자 = 부산 남구 문현동 소재 한 아파트 신축 공사 현장에서 작업을 하던 근로자 2명이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A씨(50대)가 숨지고 B씨(50대)가 중상을 입었다.


6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3시 5분께 A씨와 B씨는 아파트 공사현장 2층에서 방음벽 설치공사를 하고 있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작업 중 크레인 갈고리와 작업대를 연결하는 로프 좌측 연결고리가 떨어지면서 이들은 6m높이에서 추락했다.


경찰은 건설업체 등을 상대로 작업장 안전조치 미준수 여부를 비롯해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 중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