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가자 456명이 상금 5억 걸고 싸우는 현실판 '오징어 게임' 드디어 공개 (영상)

인사이트YouTube 'MrBeast'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구독자 약 7,600만 명을 보유한 미국 유튜버 미스터 비스트가 드디어 '오징어 게임'을 그대로 재현한 현실판 게임을 공개했다.


25일 유튜브 채널 'MrBeast'에는 상금 456,000달러(한화 약 5억 4천만 원)를 걸고 456명의 참가자가 모여 '오징어 게임' 속 게임을 진행하는 대결이 담긴 영상이 올라왔다. 앞서 상금 비용이 150만달러(한화 17억 6,900만 원) 이라고 밝힌 것보다는 줄었다. 


영상에서 참가자들은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달고나 게임', '줄다리기', '구슬치기', '딱지치기', '징검다리' 게임을 순서대로 진행했다.


실제 극에서 등장했던 배경과 매우 유사한 세트장, 남다른 스케일의 게임 방식은 절로 입을 떡 벌리게 할 만큼 감탄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rBeast'


게임 역시 흥미진진했다. 25분 분량의 영상에서 참가자들은 패배하면 옷 속에서 폭발음과 함께 연기를 뿜는 특수 장치를 달고 상금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했다.


실제 극 중에서처럼 게임에서 지면 좌절하고, 낙담하는 모습을 보였고 게임에서 이긴 참가자들은 펄쩍 뛰며 환호했다.


그렇게 치열한 혈투 끝에 남은 마지막 생존자는 두 명. 미스터 비스트는 우승자를 가리기 위해 의자 뺏기 게임을 진행했다.


긴장감이 감도는 신경전이 오갔고, 생존자들의 눈에선 불꽃이 튀었다. 앉으라는 사인이 떨어진 순간, 빛의 속도로 의자를 빼앗은 남성이 결국 우승을 차지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rBeast'


그는 상금 5억 원을 탔다는 생각에 두 손을 번쩍 들어올리며 우승을 자축했다.


해당 영상은 공개된 지 약 4시간 만에 조회 수 900만 회를 넘기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보는 내내 흥미진진한 '오징어 게임' 현실판 게임 영상은 아래에서 만나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rBeast'


YouTube 'MrBeast'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