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4 14℃ 서울
  • 18 18℃ 인천
  • 12 12℃ 춘천
  • 17 17℃ 강릉
  • 14 14℃ 수원
  • 15 15℃ 청주
  • 16 16℃ 대전
  • 17 17℃ 전주
  • 17 17℃ 광주
  • 17 17℃ 대구
  • 20 20℃ 부산
  • 21 21℃ 제주

오타니, 미국 야구잡지 선정 MLB 올해의 선수 선정

오타니 쇼헤이가 미국의 야구잡지 베이스볼 다이제스트 선정 올해의 선수로 뽑혔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이상철 기자 = 오타니 쇼헤이(27·LA 에인절스)가 미국의 야구잡지 베이스볼 다이제스트 선정 올해의 선수로 뽑혔다.


베이스볼 다이제스트는 8일(한국시간) 올해의 선수로 오타니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기자, 캐스터, 전직 선수 등 19명의 전문가가 참여한 투표에서 오타니는 1위 16표를 획득해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1위 2표·토론토 블루제이스), 살바도르 페레스(1위 1표·캔자스시티 로열스)를 제치고 올해의 선수를 수상했다. 1위 득표율 84.2%로 압도적이었다.


올해 메이저리그에서 투타를 겸업한 오타니는 정상급 기량을 펼치며 '베이브 루스의 재림'이라는 극찬을 받았다.


그는 투수로서 23경기 130⅓이닝 9승 2패 평균자책점 3.18 156탈삼진을 기록했고, 타자로서 155경기 타율 0.257 138안타 46홈런 100타점 103득점 26도루 OPS(출루율+장타율) 0.965로 활약했다.


MLB닷컴은 오타니에 대해 "루스 이후 볼 수 없었던 (최고의) 투타 겸업 선수"라며 "진정한 강타자이자 에이스였다"고 평했다.


한편 베이스볼 다이제스트는 올해의 투수와 올해의 구원투수로 각각 맥스 슈어저(LA 다저스), 조시 헤이더(밀워키 브루어스)를 선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