껌딱지처럼 찰싹 달라붙어 찐우정 과시하는 현실판 라이온 킹 '티몬 x 폼바'

인사이트독특한 우정을 나누는 혹멧돼지와 몽구스 / CARACAL 


[뉴스1] 최서영 기자 = 디즈니의 유명 시리즈 '라이온 킹'에 등장하는 '티몬과 품바'와 묘하게 닮은 혹멧돼지와 몽구스의 소식이 화제다.


13일 데일리메일 등 외신은 보츠와나의 한 자연보존센터에 머무는 혹멧돼지 '미스 피기'와 몽구스 '몽구'를 촬영한 영상을 공개했다.


두 동물은 영화 '라이온 킹'에 출연한 '티몬과 품바'와 매우 유사해 많은 팬의 관심을 받았다.


팬들은 몽구가 '라이온 킹'의 '티몬'처럼 미어캣이 아니라 몽구스라는 점을 알아채겠지만, 사실 몽구스와 미어캣은 매우 유사하다.


인사이트티몬과 품바 / 애니메이션 '라이온 킹'


인사이트CARACAL 


보존센터 측은 "여덟 살의 미스 피기와 여섯 살의 몽구는 둘 다 험난한 삶을 경험하고 이제야 행복을 찾았다"며 "미스 피기는 어렸을 때 차에 치여 구조됐고 몽구는 고아"라고 설명했다.


특히 두 커플은 '라이온 킹'에 등장하는 '티몬과 품바'처럼 특별한 우정을 과시한다. 영화에서 '티몬과 품바'는 스와힐리어로 '걱정 없다'는 뜻인 '하쿠나마타타' 노래를 부르며 지낸다.


혹멧돼지 미스 피기는 진흙에서 노는 것을 좋아하며 몽구스 몽구는 그런 피기 위에서 잠드는 것을 즐긴다.


하지만 보존센터 측에 따르면 이들은 아프리카 자원 보존센터(CARACAL)에 한번 구조돼 인간의 보살핌을 받았기 때문에 다시 야생으로 돌아가기는 힘들다.


보존센터 측은 "두 동물을 '야생동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며 "야생동물과 생물의 다양성의 중요함을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인사이트CARACAL 


Daily Mail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