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림축구 감독님' 배우 우멍다, 간암으로 별세···향년 70세

인사이트영화 '소림축구'


[뉴스1] 강민경 기자 = 영화 '소림축구' 등에 출연했던 홍콩 배우 우멍다(오맹달)가 간암으로 별세했다고 중국 매체 환구망 등이 27일 보도했다. 향년 70세.


간암 투병을 하던 우멍다는 이날 갑자기 의식을 잃고 중환자실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중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우멍다는 1951년 중국 샤먼에서 태어나 일곱 살 때 가족들과 함께 홍콩으로 이주했고, 1973년 데뷔한 이래 여러 조연을 거치며 연기 경력을 쌓았다.


그는 저우싱츠(주성치)와 함께 '소림축구'와 '희극지왕' 등을 촬영했고, 2019년까지 '유랑지구' 등에 출연하며 작품활동을 했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