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 이지아 "심수련 죽음 결말, 주단태한테 화 나더라"

인사이트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뉴스1] 안태현 기자 = 배우 이지아가 '펜트하우스'의 결말에 대해 얘기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배우 이지아가 출연해 DJ 김태균, 스페셜 DJ 신봉선과 이야기를 나눴다.


이지아는 이날 '펜트하우스' 결말에서 자신이 맡은 심수련 역이 등에 칼을 맞고 죽게 된 것에 대해 "저도 (그렇게 될지) 몰랐다"라며 "엔딩 가서야 알았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작가님도) 배우들에게도 안 가르쳐주시더라"라고 말했다.


이지아는 해당 신을 연기한 것에 대해 "어떻게 하면 진짜 처절하게 죽을 수 있을까 연구를 했다"라며 "보면서 주단태(엄기준 분)한테 화가 나더라"라고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