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21일) 최고 '13도'까지 올라 포근하고 전국에 '겨울비' 내린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캡션을 입력해 주세요. / 사진=인사이트


[뉴스1] 황덕현 기자 = 목요일 21일 내륙에 유입된 따뜻한 남서풍 영향으로 한파가 물러가고 기온이 평년 수준을 회복한 가운데 서해상에서 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오전엔 제주, 낮에는 서쪽지역부터 비가 시작돼 오후에는 전국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일본 동쪽 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서해상에서 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는다고 20일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6~4도, 낮 최고기온은 6~13도로 예상된다.


지역별 예상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0도 △춘천 -5도 △강릉 2도 △대전 -1도 △대구 -2도 △부산 4도 △전주 1도 △광주 1도 △제주 7도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낮 최고기온은 △서울 7도 △춘천 6도 △강릉 12도 △대전 10도 △대구 10도 △부산 12도 △전주 11도 △광주 12도 △제주 17도로 예상된다.


예상되는 강수량은 21일 낮 12시부터 오후 9시 사이 중부(강원 동해안 제외), 남부(경북 동해안 제외), 제주도, 서해5도에 5~20㎜ 가량이다. 강원 동해안, 경북 동해안, 울릉도, 독도엔 5㎜ 내외가 예보됐다.


곳에 따라 눈도 계속된다. 21일 오후 3시부터 22일 오전 3시 사이 강원 산지엔 1~3㎝ 가량의 적설이 예상된다.


한국환경공단과 환경부 산하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나타낸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1.0m, 남해와 동해 앞바다 0.5~1.5m로 일겠다. 서해와 동해 먼바다 파고 최고 2.0m, 남해 먼바다 최고 2.5m로 전망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