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스터치, 고객들 러브콜 힘입어 가성비 甲 '할라피뇨 통살버거' 재출시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맘스터치의 '할라피뇨 통살버거'를 그리워하던 이들이라면 모두 주목하자.


매콤짭짤한 맛으로 수많은 마니아를 거느렸던 인기 메뉴 '할라피뇨 통살버거'가 러브콜 끝에 다시 돌아오기 때문이다.


지난 2일 해마로푸드서비스의 버거&치킨 브랜드 '맘스터치'는 고객들의 뜨거운 요청에 힘입어 '할라피뇨 통살버거'를 재출시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할라피뇨 통살버거'는 지난 2011년 4월 첫 출시된 맘스터치의 대표 메뉴로 독특하고 중독성 있는 맛을 자랑한다.


해당 버거는 싸이버거와 같은 통 다리살 패티에 할라피뇨 랠리쉬가 듬뿍 얹어져 있는 게 특징이다.


할라피뇨의 알싸한 매콤함이 느끼함을 잡아주는 만큼 깔끔한 감칠맛이 일품이라고 할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또한 맘스터치 특유의 신선한 야채가 풍성하게 올라가 있어 아삭한 식감까지 함께 느낄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매콤하고 짭짤해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받으며 남다른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는 할라피뇨 통살버거는 풍성한 양은 물론 가성비 넘치는 가격도 매력적이다.


단품으로 3,900원, 세트로 5,900원이면 할라피뇨 통살버거를 든든하게 먹을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더 화려하게 부활한 할라피뇨 통살버거는 전국 맘스터치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맘스터치 관계자는 "최근 업계는 소비 시장의 다양한 니즈를 파악하며 소비자 마음잡기에 나서고 있다”라며, "이에 맘스터치도 소비자와 최대한 가깝게 소통하려는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고, 소비자 만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