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이드 유저들이 유튜브 프리미엄 없이도 '광고' 안 볼 수 있는 신박한(?) 방법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민준기 기자 = 이제는 인생의 동반자가 돼버린 '유튜브'. 어느새 유튜브는 우리와 뗄 수 없는 존재가 됐다.


유튜브 영상 중 총 길이가 긴 영상은 중간에 '중간 광고'가 들어가 있다. 이 광고를 보지 않기 위해서는 스킵 버튼을 하나하나 눌러주거나 프리미엄을 결제해야만 한다.


요즘 조금 더 편리한 영상 시청을 위해 유튜브 프리미엄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꽤 늘었다.


유튜브 프리미엄을 사용하면 영상 시청 도중 나오는 광고가 모두 제거되며 동영상 다운로드, 백그라운드 재생 등 다양한 기능을 제공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유튜브 프리미엄을 결제하지 않고도 광고를 전체 스킵 할 수 있는 꼼수(?)가 소개돼 큰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방법은 생각보다 아주 간단하다. 우선 영상을 뒤로 쭉 돌려서 시청을 완료한 상태로 만들어야 한다.


시청을 완료하면 화면에 다음 추천 영상이 뜬다. 이 추천 영상 창을 닫으면 화살표 모양의 다시 보기 버튼이 보인다.


이 다시 보기 버튼을 누르면 영상의 처음으로 돌아간 후 다시 재생되는데 이때 중간 광고가 전부 사라지게 된다.


영상을 한 번 시청한 뒤에는 광고가 뜨지 않는 유튜브의 로직을 활용한 것이다.


인사이트다시 보기 버튼 / YouTube


해당 꼼수는 갤럭시, LG 등 안드로이드 기반 운영체제를 활용하는 일부 기기에서만 가능하고 iOS 기반의 아이폰에서는 불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방법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퍼지자 누리꾼들은 다양한 반응을 보이기 시작했다.


"이렇게까지 봐야겠어?", "차라리 크리에이터한테 돈 주는 셈 치고 광고를 보는 게 나아 보이는데", "1만 원이 아깝나"와 같은 격한 반응을 보이며 꼼수를 비판했다.


다른 누리꾼들은 "확장 프로그램이나 다른 어플을 써도 될 텐데", "꽤 괜찮은 팁 같지만 곧 막힐 것 같다"는 의견을 내기도 했다.


한편 지난 2월 유튜브를 운영하고 있는 구글이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유튜브 프리미엄의 전 세계 가입자 수는 2000만 명을 돌파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