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호텔 붕괴 사고로 격리 해제 하루 앞둔 일가족 5명 모두 숨진 채 발견

인사이트신경보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최근 중국의 코로나19 격리 시설이 붕괴되며 현장에서 실종된 일가족의 시신이 발견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11일(현지 시간) 신경보, 란신원 등의 중국 매체들은 중국 푸젠성 취안저우시에서 코로나19 격리 시설로 쓰이던 신자호텔이 붕괴된 현장에서 일가족으로 보이는 다섯 명의 시신을 발견했다고 보도했다.


앞서 지난 7일 코로나19 발원지 우한이 있는 중국 후베이성에서 돌아온 사람들을 강제 격리하던 시설로 쓰이던 신자호텔이 순식간에 붕괴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人民日報


인사이트신경보


보도에 따르면 당시 구조대원들은 "어머니는 어린 딸을 끌어안고, 남편은 딸을 가슴에 품고 있는 아내를 껴안고 있는 모습으로 발견됐다"라고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남편의 품 안에는 그의 아내가, 아내의 품 안에는 어린 딸이 안겨 있는 모습인 셈이다. 또한 그 곁에서는 아들로 보이는 어린 남자아이 두 명의 시신도 함께 발견됐다.


이를 보도한 매체들은 해당 일가족을 후베이성 출신 차이씨 가족으로 추정했다.


부인과 각각 7살, 5살인 아들 그리고 2살 딸과 함께 해당 호텔 507호실에서 묵으며 격리 생활을 하고 있던 차이씨는 지난 8일 격리 해제를 앞두고 있었다.


인사이트신경보


그런데 이를 하루 앞둔 7일 호텔이 붕괴되며 이들은 현장에 매몰되고 말았다.


특히 매체가 공개한 사진에서 세 명의 아이들이 함께 창밖을 바라보며 시간을 보내는 모습, 침대에서 천진난만하게 뛰어노는 모습 등이 담겨 보는 이의 가슴을 아프게 했다.


한편 해당 붕괴 사고로 71명의 매몰자 중 총 70명이 발견됐으며 28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


밤낮 할 것 없이 구조작업이 이어졌지만 10일 오후 24세 남성을 발견한 후 생존자는 더 발견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