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째 국내 '코로나19' 추가확진자 없다···퇴원은 총 7명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뉴스1] 이영성, 음상준, 서영빈 기자 = 국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추가 확진자가 3일째 발생하지 않으면서 총 감염자 수는 28명을 유지했다. 


이 중 총 7명이 바이러스 검사에서 2차례 '음성' 판정을 받고 퇴원했다.


질병관리본부는 13일 오전 9시 기준으로 누적 의사(의심)환자 수가 전날 오후 4시때보다 173명 늘어난 5769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상당 수 '음성' 판정을 받고 격리에서 해제돼 누적 음성 판정자 수는 5099명으로 전날보다 288명 늘었다. 검사 중인 사람은 115명 감소한 670명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의사환자 기준은 중국을 방문한 후 14일 이내에 발열 또는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나타난 사람, 확진자의 증상이 발생한 기간 중 밀접하게 접촉한 후 14일 이내에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이 나타난 사람이다. 


의사 소견에 따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의심되는 사람도 이 기준에 포함된다.


한편 국내 코로나19 퇴원자는 7명으로 늘었다. 8번 환자(62·여)가 지난 12일 익산 원광대병원에서 퇴원했고, 한양대학교 명지병원에 격리치료를 받은 3번 환자(54·남), 17번 환자(38·남)도 같은 날 퇴원했다.


앞서 11번 환자(25·남)와 2번 환자(55·남), 1번 환자(35·여·중국인), 4번 환자(55·남)도 퇴원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