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 잘 하는 배우 싹 다 모였다"···개봉 일주일째 1위 지키고 있는 '남산의 부장들'

인사이트영화 '남산의 부장들'


[뉴스1] 안태현 기자 = 영화 '남산의 부장들'(감독 우민호)이 7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이어갔다.


2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28일 하루 동안 '남산의 부장들'은 18만7526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누적관객수는 341만3594명이다.


'남산의 부장들'은 지난 22일 개봉 후 7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의 자리를 이어가고 있는 모습이다.


박스오피스 2위에는 '히트맨'이 올랐다. '히트맨'은 이날 하루 동안 10만2590명의 관객이 관람, 누적관객수 157만7347명을 기록했다.


인사이트영화 '남산의 부장들'


'미스터 주: 사라진 VIP'는 이날 하루 2만3992명의 관객이 관람하며 3위에 올랐다. 누적관객수는 50만6837명이다.


한편 '남산의 부장들'은 1979년 10월 26일 대한민국 대통령의 암살 사건 40일 전 청와대와 중앙정보부, 육군 본부에 몸 담았던 이들의 관계와 심리를 면밀히 따라가는 영화다. 기자 출신 김충식 작가의 동명의 논픽션 베스트셀러를 영화화했다.


인사이트영화 '남산의 부장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