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살밖에 안 됐는데 'IQ 142' 나와 '멘사' 회원된 천재 아기

인사이트FaceBook 'Nur Anira Asyikin'


[뉴스1] 박혜연 기자 = 세계에서 가장 IQ가 높은 사람들이 들어갈 수 있다는 '멘사'에 3살 말레이시아 남자아이가 최연소 회원으로 들어갔다고 22일(현지시간) CNN등이 보도했다.


영국 잉글랜드 동북부 더럼에 사는 말레이시아국적 무하마드 하리즈 나드짐(3)은 스탠포드-비네 지능(IQ)검사에서 142점을 기록해 상위 0.3% 내 지능을 가진 것으로 평가받았다.


멘사 IQ시험은 보통 10세 이후 아이들이나 성인들을 위해 설계됐다.


10세 미만 아이들의 경우 교육 심리학자가 IQ 점수를 따로 평가한다.


인사이트FaceBook 'Nur Anira Asyikin'


나드짐이 치른 이 시험은 읽기와 수학, 암기력과 논리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나드짐의 점수로는 무리 없이 가입이 가능하다고 영국 멘사 측은 전했다.


멘사는 상위 2% 이내 지능을 가진 사람들을 회원으로 모집한다.


인사이트FaceBook 'Nur Anira Asyikin'


영국 멘사 수장 존 스티브니지는 CNN에 "그는 분명 아주 똑똑한 아이"라며 "그를 멘사 회원으로 환영하게 돼 기쁘다"고 밝혔다.


나드짐의 엄마 아시킨은 아들이 '천재'라는 것을 일찍이 알아봤다면서도 동시에 "그림 그리고, 책 읽고, 레고를 갖고 놀기 좋아하는 평범한 3살 아이"라고 말했다.


아시킨은 "우리 가족들은 그가 언젠가 장래에 사회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본다"고 자랑스럽게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