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15일) 중부지방에 로맨틱한 '첫눈' 올 가능성 높다

인사이트tvN '도깨비'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끝난 다음 날인 15일, 전국이 하얗게 물들 것으로 보인다.


14일 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에 따르면 15일 중부지방은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새벽부터 낮 사이 옅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됐다.


충청도와 전라북도, 경상북도 북부 지방은 16일까지 비가 이어질 것으로 예보됐다.


촉촉한 비는 영하의 날씨 때문에 '눈'으로 바뀔 가능성이 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로맨틱하게 첫눈이 내릴 경우 많은 커플들이 추위를 무릅쓰고 달달하게 야외에서 데이트를 할 것으로 보인다.


예상 강수량은 중부, 전북, 경북 5mm 내외 수준이다.


예상 적설량은 강원산간 1~3cm, 경기동부, 강원내륙 1cm이다.


15일 아침 최저 기온은 -4도에서 7도, 낮 최고 기온은 9도에서 17도로 관측됐다.


'수능 한파'가 찾아오면서 본격적으로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니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유의해야겠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