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ns, 서울시와 함께하는 스케이트 클리닉 이벤트 공개

인사이트사진 제공 = Vans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Vans는 스케이트보드 문화의 발전과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목적의 '걸스 스케이트 클리닉'을 다음 달 9일 대학로 '차 없는 거리'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오는 6월부터 서울을 대표하는 '젊은 예술문화 중심지'인 대학로를 새로운 '차 없는 거리'로 운영한다고 밝힌 바 있다.


Vans는 지역상인, 주민 그리고 커뮤니티가 직접 참여해 문화예술과 보행환경이 조화를 이루는 거리를 만든다는 취지에 동참해, 여성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걸스 스케이트 클리닉'을 '차 없는 거리'에서 개최한다.


'걸스 스케이트 클리닉'은 다양한 연령대의 여성을 대상으로 여성이라면 누구나 스케이트보드를 배워볼 기회를 제공하는 커뮤니티 이벤트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Vans


스케이트 클리닉은 사전 접수를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여성 스케이터로 구성된 강사진과 함께 준비된 스케이트보드와 안전장비를 이용해 스케이트보드를 단계별로 배워볼 수 있다.


스케이트 클리닉과 더불어 스텐실 아티스트 '족오'와 함께 자신만의 창의적인 스케이트보드 그립 테잎을 만들어볼 수 있는 아트 워크숍도 함께 진행된다.


Vans와 서울시는 스케이트보드 문화를 통해 '차 없는 거리'의 취지인 공익성을 더욱 높이고, 나아가 창조적인 자기표현의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Vans


다음달 9일 일요일, 대학로 '차 없는 거리'에서 진행되는 Vans의 걸스 스케이트 클리닉에 참여를 원한다면, Vans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서를 쓰면 된다.


사전 참가 접수는 다음 달 4일까지 진행되며, 선정된 인물에게는 다음 달 5일 개별 연락 통해 안내 사항이 전달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Van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