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인과 한 달에 5만원씩 아껴서 1주년 때 여행 가기 딱인 데이트통장·카드 5가지

인사이트YouTube '플레이리스트'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말만 들어도 달콤한 단어인 데이트, 그렇지만 데이트 비용 문제는 대부분 커플들의 고민거리다.


맛있게 밥도 먹고, 디저트도 먹고 재밌는 영화까지 보는 등 사랑하는 연인과 이런저런 활동을 하다 보면 걱정이 생기기 마련이다.


땅을 파면 나오는 돈이 아니기 때문에 데이트 비용 분담 문제는 은근 신경 쓰이는 골칫덩어리다.


특히 연인 사이라면 돈 문제는 이야기하기가 더욱 조심스럽다. 괜히 계산적인 사람처럼 보일까 봐, 야박하게 구는 것처럼 보일까 봐 두려울 수 있다.


인사이트YouTube '플레이리스트'


그런데 최근 커플들 사이에서는 이러한 문제를 현명하게 해결하기 위해 '커플 데이트 통장·카드'를 만들어 함께 비용을 관리한다고 한다.


한 통장에 함께 돈을 모인 뒤 데이트할 때 그 통장에서 돈을 뽑아 쓰거나 해당 카드로 결제하는 방식이다.


데이트 통장·카드에 관심 있는 이들을 위해 준비했다. 이왕 만들 통장·카드, 좀 더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알아보자.


롯데카드 '스타일카드'


인사이트Instagram 'ddong._.gyu'


애인과 단 하나뿐인 카드를 나눠 가질 수 있는 카드다. 해당 카드는 카드 외형을 고객 마음대로 디자인할 수 있기 때문이다.


본인에게 맞는 혜택에 따라 7종의 롯데카드 중 고른 뒤 나만의 디자인을 적용하면 된다.


카드 종류 선정, 연동할 은행 통장을 설정, 후불교통 기능 설정 여부 선택, 본인 인증을 마치면 카드에 들어갈 이미지를 직접 선정·직접 편집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KB 짝꿍 통장'


인사이트Instagram 'somluv_07.14s2'


본래 통장이 명의자 한 명만 관리·확인·조회할 수 있던 틀을 깬 통장이다.


스마트폰 특화 커플 통장으로 입출금 관리를 위한 일별 메모 기능이 있어 달력과 거래내역을 공유할 수 있다.


또 전월 실적 등으로 쌓이는 '짝꿍 온도'가 오르게 되면 유명 프랜차이즈 커피 2잔 쿠폰, 편의점 8천원 상당 쿠폰, 영화관람권 1매 등 무료 모바일 쿠폰을 발급해 이용객의 높은 만족도를 끌어내고 있다.


카카오뱅크 '데이트 통장'


인사이트카카오뱅크 앱 캡처


카카오뱅크에는 '모임통장'이라는 회비 관리 서비스가 마련돼 있다. 앱에서도 쉽게 만들 수 있어 인기가 좋은 통장이다.


만드는 방법 또한 간단하다. 전체 메뉴-자유로운 입출금 통장 탭을 이용해 계좌를 개설하면 된다.


이미 계좌가 있다면 전체 메뉴-모임통장 탭을 눌러 가지고 있는 계좌를 모임통장으로 전환할 수도 있다.


카카오톡 친구를 모임통장으로 바로 초대할 수 있으며 멤버 모두가 잔액, 입출금 현황, 회비 요청 등을 실시간으로 보고 할 수 있다.


씨티은행 '씨티 클리어 카드'


인사이트씨티은행 홈페이지 캡처


씨티 클리어카드는 직장인들의 생활비 카드로도 인기가 많은 카드다. 점심 식사 5% 할인과 대중교통 10% 할인 등 실속 있는 혜택이 제공되기로 유명하다.


여기에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씨너스 30% 할인과 각종 베이커리, 커피 전문점, 레스토랑에서 10%를 할인받을 수 있어 데이트 카드로 제격이다.


서점, 온 오프라인쇼핑, 편의점과 같은 일상생활에서도 7% 할인을 받을 수 있으며 연회비도 5,000원, 전월 실적 기준도 15만원으로 낮은 편이라 부담 없이 사용하기 좋다.


IBK기업은행 '일상의 기쁨카드'


인사이트IBK기업은행 홈페이지 캡처


IBK 일상의 기쁨카드는 이름 그대로 일상생활에서 다양한 할인의 기쁨을 누릴 수 있는 카드다.


특히 영화관과 카페에서의 할인 폭이 높아 데이트에 제격이다.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에서 1만원 이상 결제하면 월 1회 1만원을 할인해준다.


또 스타벅스, 커피빈, 투썸플레이스, 할리스 등 주요 커피전문점에서는 20% 할인된다.


신용 카드로 연회비 12,000원을 부담해야 하고, 주요 실적 조건 또한 50만원으로 높은 편이지만 소셜커머스 20% 할인, 편의점 10% 할인 등 주요 업종에서의 할인율이 높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