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 전 추억의 싸이월드 속 '도토리' 지금도 '환불'받을 수 있다"

인사이트싸이월드


[인사이트] 진민경 기자 = 10여 년 전 2000년대 중후반까지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인 싸이월드.


싸이월드에 가입했던 사람이라면, 미니홈피나 아바타를 꾸미기 위해 사이버머니인 '도토리'를 산 경험이 있을 것이다.


친한 친구나 연인 간 우정 또는 애정의 의미로 도토리를 선물하기도 했다.


그런데 지금도 1개당 100원의 가치를 갖는 싸이월드의 도토리를 환불받을 방법이 알려지며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네이트 홈페이지


방법은 생각보다 간단하다.


먼저 '네이트 도토리충전소'에 로그인해 도토리 보유 내역을 확인하고, 도토리가 있으면 화면 왼쪽에 위치한 고객센터 버튼을 클릭한다.


다음 고객센터 페이지에서 아이디 또는 이름과 이메일을 입력하고, 서비스 분류 항목에서 '도토리'와 '환불'을 선택한다.


그다음 문의 내용에 계좌번호와 은행명, 예금주를 기재하고 "도토리 환불을 원한다"고 요청하면 된다.


인사이트싸이월드


이 세 가지 절차가 끝나면 네이트 측에서 충전 내역 검증을 거친 다음 계좌로 금액을 입금해준다.


다만 관련법에 따라 수수료 10%는 제한다. 타인에게서 선물 받았거나 이벤트에 당첨돼 무상으로 받은 도토리의 경우 환불이 되지 않으니 참고하자.


싸이월드는 1999년 처음 설립됐다. 사진 또는 글을 모아보는 '미니홈' 기능이 인기를 끌며 2000년대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후 싸이월드는 2010년대에 들어오면서 사용자 수가 대폭 줄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