딱 달라붙는 초미니 '꽃무늬 원피스' 입고 탄탄한 S라인 몸매 뽐낸 트와이스 사나

인사이트YouTube 'DaftTaengk'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걸그룹 트와이스 멤버 사나가 화려한 미니 원피스를 입고 남성 팬들을 설레게 했다.


지난 23일 울산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18 울산 썸머 페스티벌'에는 트와이스, 워너원, 모모랜드, 청하 등 다양한 아이돌이 출연했다.


이날 트와이스는 '라이키', '댄스 더 나이트 어웨이', '왓 이즈 러브' 등 히트곡을 선보이며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물오른 미모를 선보인 이날 트와이스는 시원한 '비치룩'을 입고 무대에 올랐다.


인사이트YouTube 'DaftTaengk'


'비치룩'을 찰떡같이 소화해내는 멤버들 가운데 특히 사나의 압도적인 미모와 몸매가 돋보였다.


몸에 착 달라붙는 블루톤의 꽃무늬 원피스를 입고 등장한 사나는 우월한 몸매를 그대로 드러냈다.


군살 하나 없는 완벽한 몸매, 특히 극세사 각선미와 직각 어깨는 부드럽고 우아한 '춤선'을 더욱 빛나게 만들었다.


인사이트YouTube 'DaftTaengk'


여기에 사나는 높은 콧대와 뾰족한 V라인으로 디즈니 공주 같은 미모까지 뽐내며 남자 관객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특유의 섹시함과 상큼함이 동시에 드러나는 사나의 비주얼에 누리꾼들은 "저 정도로 매력 넘치는 건 반칙 아니냐?", "인간 비타민 사나" 등의 극찬을 쏟아내고 있다.


남자 관객들의 마음을 뒤흔들어놓은 트와이스 사나의 직캠 영상을 직접 확인해보자.


YouTube 'DaftTaeng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