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잘 부탁드립니다" 소방관이 119소방차를 대하는 자세

인사이트사진 제공 = 경북소방본부 영천소방관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오늘도 우리 국민들 안전 잘 부탁드립니다"


매일 사건·사고 현장을 누비는 건 비단 소방관만이 아니다. 화재 진압에 쓰일 각종 장비를 싣고 소방관과 함께 출동하는 또 하나의 영웅, 소방차도 있다.


그런 소방차를 향해 한 소방관이 고마운 마음을 담아 고개를 숙였다.


지난 16일 119소방안전복지사업단 공식 페이스북에 올라온 사진 한 장이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사진에는 소방 펌프차를 향해 고개 숙여 인사하고 있는 한 소방관의 모습이 담겨 있다.


소방차 머리도 45도가량 앞으로 기울어져 있어 마치 소방관과 소방차가 서로 인사를 주고받는 듯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119소방안전복지사업단 최인창 단장에 따르면 해당 사진은 경북소방본부 영천소방관에서 포착된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사진을 SNS를 통해 공유한 현직 소방관은 "우리 국민들 안전 좀 잘 부탁드릴게요, 펌프차 선생님"이라는 멘트를 덧붙이기도 했다. 


소방관에게 소방차는 절대 없어선 안 될 존재다. 단순히 자동차라기보다 현장을 함께 누비고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동료'와도 다름없다. 


그런 소방차를 매일 아침 깨끗하게 닦고, 점검하고, 잘 부탁한다며 인사까지 하는 모습에서 단 한 명이라도 소중한 생명을 반드시 지키겠다는 소방관의 의지가 느껴진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 역시 "진짜 멋지다", "뭔가 귀여우면서도 뭉클하다", "매너 짱" 등 칭찬과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한편 국민 생명과 직결되는 소방 장비는 언제든지 본래의 성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행정안전부령 '소방장비관리규칙'에 따라 철저히 점검하고 관리하도록 돼있다.


법령에 따르면 펌프차, 물탱크차, 화학차, 고가사다리차, 조연차 등 각종 소방자동차는 일일, 주간, 월간, 연간 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필요에 따라 특별점검이 이뤄진다.


또 취득 5년이 경과한 소방차는 1년에 한 번 이상 정밀점검을 실시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