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SNS로 환경미화원·봉사단 등 '착한 시민' 선정해 '비타500' 선물

인사이트

광동제약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제약 회사 광동제약이 우리사회를 건강하게 만드는 이웃을 찾아가 직접 선물을 전하는 SNS 사회공헌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최근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은 회사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5시, 땡큐 비타!'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이 활동은 환경미화원, 모범 운전자, 야학 선생님, 장애인 이동 봉사단 등 우리사회를 건강하게 만드는 '비타민 시민'을 선정해 비타500을 선물하는 캠페인이다.


어려운 이웃을 위해 묵묵히 헌신하는 주인공을 찾아가 그 활약상을 카드뉴스 형식으로 생생하게 담아내 더욱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해 7월부터 시작된 '5시, 땡큐 비타!'는 매월 1~2회 월요일 오후 5시에 게재되고 있다. 지치기 쉬운 오후에 잔잔한 감동을 주는 콘텐츠로 알려지며 SNS에서 널리 전파되고 있다.


인사이트광동제약


비타민 시민으로 선정된 인물이 다음 주인공을 추천하는 '감사 릴레이' 형식으로 진행되는데, 현재까지 12명이 선정돼 비타500을 선물 받았다.


이 캠페인은 최근 개최된 제14회 웹어워드코리아에서 기업 SNS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호평을 받았다.


우리사회 좋은 이웃의 사연을 발굴해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취지가 네티즌의 공감을 얻었다는 평가다.


웹어워드코리아는 국내 인터넷전문가 3000명으로 구성된 평가위원단이 한 해 동안 새롭게 개발하거나 리뉴얼한 웹사이트 가운데 우수한 곳을 선정해 시상하는 행사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5시, 땡큐 비타! 캠페인은 사회에 활력소가 되는 비타민 같은 이웃의 이야기를 친근하게 소개해 소비자의 공감과 신뢰를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네티즌과 공감대를 형성하며 브랜드가치를 제고해 나가기 위한 다양한 SNS 캠페인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대표이사 부회장 최성원 / 광동제약


한편, 광동제약은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매년 겨울 임직원이 어려운 이웃을 방문해 연탄을 나눠주는 봉사활동과 홀몸 어르신과 청소년 가장 등을 위한 집수리봉사 등이 대표적이다.


회사는 앞으로도 사회를 훈훈하게 만드는 다각적인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광동제약,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 내세운 한방의약품 '경옥고'JTBC '수요미식회'에 고정출연하는 맛 칼럼니스트 겸 방송인 황교익이 이번에는 광동제약 CF에 도전한다.


사람들이 SNS에서 '비타500' 병을 거꾸로 뒤집은 이유광동제약 비타500이 실시한 '수지 거꾸로 스티커' 이벤트가 SNS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권길여 기자 gilyeo@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