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겁쟁이' 집사 대신 한손으로 가볍게 '날벌레' 제압한 츤데레 고양이

인사이트Instagram 'instafelix_the_cat'


[인사이트] 장경윤 기자 = 재빠르게 날아다니는 벌레를 잡지 못하는 집사를 위해 고양이가 직접 나섰다.


최근 인스타그램 계정 'instafelix_the_cat'에는 벌레공포증으로 두려움에 떠는 집사를 위해 한방에 날벌레를 제압한 고양이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 속 고양이는 집사의 손에 이끌려 벌레 사냥에 나섰다.


녀석은 재빠르게 움직이는 날벌레를 매의 눈으로 열심히 좇았다.


인사이트Instagram 'instafelix_the_cat'


날벌레가 벽면에 잠시 내려앉은 찰나의 순간, 녀석은 틈을 놓치지 않고 황급히 손을 뻗었다.


고양이가 한손으로 가볍게 날벌레를 제압하는 모습을 끝으로 영상은 마무리된다.


집사의 문제를 손수 해결해주려는 고양이의 모습에 전 세계의 누리꾼들은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instafelix_the_cat'


누리꾼들은 댓글에 "새로운 파리채가 발명됐다", "우리 집 고양이도 나 대신 벌레 좀 잡아줬으면 좋겠다", "벌레 잡아주는 사람 내 이상형인데" 등의 글을 남겼다.


물론 고양이도 그동안 집사의 사랑을 듬뿍 받아왔기에 집사의 부탁을 순순히 들어줬을 것이다.


여름철 기승을 부리는 날벌레가 무서워 파리채가 필수품인 사람이라면 고양이에게 한 번 부탁해보는 것은 어떨까.


Bug hunting From @instafelix_the_cat

Cute Cats Kittens(@cutecatsco)님의 공유 게시물님,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