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에게 1초의 망설임도 없이 '뽀뽀 세례' 마구 퍼붓는 우도환

MBC '위대한 유혹자'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배우 우도환과 조이가 현실 연인이 할 법한 뽀뽀를 보여줘 화제다.


지난 3일 MBC '위대한 유혹자' 제작진은 우도환과 조이가 데이트를 하는 예고편 영상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 속 우도환과 조이는 다정하게 어깨동무를 하고 함께 셀카를 찍고 있다.


서로 귀여운 표정을 지으며 사진을 찍던 중 조이는 갑자기 뾰로통한 표정을 지으며 "뭔가 부족한 거 같지 않아?"라고 물었다.


인사이트MBC '위대한 유혹자'


이 말은 여느 연인들이 주로 하는 '뽀뽀 셀카'를 유도하는 것이었다. 이를 눈치챈 우도환은 잠시의 망설임도 없이 조이의 볼에 뽀뽀했다.


그런데 우도환의 뽀뽀는 남달랐다. 한 번으로 끝나는 것이 아닌 '뽀뽀세례'를 퍼부어 마치 '현실 연인'으로 착각하게 만든다.


우도환과 조이는 단 3초만에 진한 키스신보다 더 강렬한 '뽀뽀신'을 보여줬다. 


인사이트MBC '위대한 유혹자'


본격적으로 연애를 하기시작한 두 사람은 이어지는 장면에서도 수위 높은 대사들로 '대리 설렘'을 느끼게 한다.


한밤중 조이는 도망가는 우도환에게 "너 나랑 자는게 싫으냐"며 "안 잡아먹어. 손끝하나 안 대"라고 으름장을 놓는다.


그러자 우도환은 촉촉해진 눈으로 조이를 바라보며 "나 너랑 너무 자고싶어"라고 고백해 심쿵하게 만들었다.


인사이트MBC '위대한 유혹자'


영상은 조이가 당황하는 모습으로 끝이 나 두 사람 사이에 어떤 일이 벌어질지 궁금증을 더하는 동시에 진한 여운을 남긴다.


오는 9일 밤 10시 MBC '위대한 유혹자' 17화에서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가 공개된다.


Naver TV '위대한 유혹자'


김한솔 기자 hanso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