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 잘하는데 '명문대 포기'하고 과감히 '모델학과' 간 과학고 졸업생

인사이트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꿈을 이루기 위해 학업을 포기하고 '모델학과'에 들어간 '과학고' 졸업생의 이야기가 화제다.


지난 2일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는 서경대학교 모델연기학과에 입학한 새내기의 사연이 방송됐다.


공부만 알았던 과학고 출신의 주인공 김해송 씨는 꿈에 그리던 모델학과에 지원했지만 현실은 달랐다고 토로했다.


그는 달라진 환경에서도 이론을 중요시하던 과거의 습성을 버리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인사이트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주인공은 자신과 달리 끼를 타고난 동기들 때문에 적응이 어렵다고 고백했다.


그는 동기들과 홍대에 놀러 갔던 일화를 소개하며 "노래가 나오자마자 (동기들이) 비트에 맞춰 댄스 배틀을 펼쳤다"고 말했다.


자신은 기껏해야 '코인 노래방'에 가본 것이 전부라던 그는 "매사에 진지하고 딱딱하다는 핀잔을 듣는다"고 덧붙였다.


방청석에 앉아있던 친구들도 목소리를 보탰다.


인사이트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그들은 "(주인공이) 취미란에 '유기화학 정수론'이라고 적은 걸 본 적 있다"고 폭로했다.


고민에 빠진 그에게 게스트로 출연한 모델 한현민이 조언을 건넸다.


한현민은 "(모델 일은) 처음부터 잘 되지 않는다"며 "자연스럽게, 나는 멋있다는 생각으로 임하는 게 좋다"는 훈훈한 충고를 전했다.


모델학과에 들어가 뜻밖에 장벽을 만난 과학고 졸업생의 고민을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Naver 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김소연 기자 soy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