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창력 대결 펼친 이승기-육성재 웃음 빵 터지게 만든 '양세형 애드립' (영상)

인사이트SBS '집사부일체'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아이돌 리드보컬에 도전하는 이승기와 육성재가 양세형의 애드립에 엄지를 치켜들었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이승기, 육성재, 이상윤, 양세형이 등장해 아이돌 그룹 결성에 도전했다.


이들은 보아를 만나 아이돌 리드보컬로서의 자질을 시험받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집사부일체'


데뷔 15년 차 솔로 가수인 이승기는 사뭇 긴장한 모습으로 시험에 임했다.


부활의 네버엔딩스토리를 선곡한 이승기는 호소력 짙은 음색을 보여줬다.


그러나 2절이 시작되자 육성재가 노래를 가로채 듀엣곡이 되는 참사가 벌어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집사부일체'


결국 함께 노래를 부르던 두 사람은 양세형의 바이브레이션 합류에 웃으며 노래를 더 이어가지 못했다.


엄청난 고음의 바이브레이션을 넣으며 열창하는 양세형은 패널들을 폭소케 했다.


이상윤까지 가세해 네 명의 네버엔딩 바이브레이션이 이어졌고 노래가 마무리됐다.


육성재는 노래가 끝나자 양세형을 가리키며 "메인보컬"이라고 극찬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집사부일체'


Naver TV '집사부일체'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