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영진 식약처장, '식중독 예방' 위해 학교급식 현장 방문

인사이트류영진 식약처장 / 연합뉴스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류영진 식약처장이 봄 식중독 예방을 위해 직접 나섰다.


16일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에 따르면 류영진 처장은 학교급식 식중독 안전 점검을 위해 세종시 고운동 고운초등학교 급식시설을 방문했다.


2015년 설립된 고운초등학교는 총 46학급, 식수 인원 약 1,048명 규모의 직영 급식으로 운영되고 있다.


이번 방문은 식재료 안전관리 및 조리시설 위생관리 현황 등을 점검, 철저한 안전관리를 당부하기 위해 진행됐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현장에는 류영진 처장 외에도 이현규 식품 소비안전국장, 세종특별자치시 교육청 류재승 국장 등이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류영진 처장은 "신학기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 급식시설 청소·살균·소독 등 집중적인 예방 활동이 중요하다"며 당부했다.


이어 "학교장, 영양사 및 조리 종사자 대상 식중독 예방 교육과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진단 컨설팅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 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식약처는 예년보다 이른 지난 15일부터 초·중·고 봄 신학기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해 식중독 비상대책반을 운영하고 있다.


평년보다 높은 일교차로 식중독균·노로바이러스 발생 가능성이 커짐에 따른 조치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김소연 기자 soy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