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쉬 그레이'로 염색하고 미모 포텐 터져 '실검'까지 오른 아이돌

인사이트Twitter 'summer_in_bloom'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그룹 B1A4 멤버 공찬이 데뷔 7년 만에 '애쉬 그레이'로 염색해 물오른 비주얼을 과시했다.


지난 10일 강릉 올림픽파크 라이브사이트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축하 K-POP 콘서트에는 그룹 B1A4가 참석했다.


B1A4는 '이게 무슨 일이야', '잘자요 굿나잇' 등 다수의 히트곡을 열창하며 완벽한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이날 무대에 오른 공찬은 애쉬 그레이 컬러의 화려한 헤어스타일을 뽐내 관중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summer_in_bloom'


애쉬 그레이 컬러로 염색한 공찬의 모습은 또렷한 이목구비를 자랑하는 미모와 잘 어우러져 고급스럽고 시크한 느낌을 자아냈다.


평소 공찬은 순정 만화 속 주인공 같은 비주얼을 자랑하며 팬들 사이에서 '만찢남'이라고 불린다.


은은하고 신비로운 느낌의 회색빛 헤어스타일은 공찬의 훈훈한 미모를 더욱 돋보이게 했다.


데뷔 후 처음 선보인 공찬의 애쉬 그레이 헤어스타일은 공개되자마자 실시간 트위터 검색어에 오르는 등 팬들의 엄청난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한편, 공찬이 속해있는 그룹 B1A4는 지난달 7일 일본 앨범 'Do You Remember'를 발매하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인사이트Twitter '4EVERCHAN814'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summer_in_bloom'


최해리 기자 haer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