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무대 끝난 후 故 종현 떠올리며 눈시울 붉힌 나인 (영상)

인사이트MBC '복면가왕'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매트릭스의 정체는 바로 디어클라우드의 나인으로 밝혀졌다.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디어클라우드 나인이 '매트릭스'로 출연, 그동안의 심경을 전했다.


면을 벗기 전 매트릭스를 향해 김현철은 "매트릭스는 여자가 틀림없다고 했는데 이번 주는 모르겠다. 남자일 수도 있다"라고 예상했다.


인사이트MBC '복면가왕'


나인은 성별도 가늠할 수 없을 만큼 뛰어나고 다채로운 가창력을 뽐냈다.


무대가 끝나고 정체를 공개한 나인은 故 종현에 대한 이야기를 조심스럽게 꺼냈다.


그는 "제가 작년에 굉장히 사랑하는 친구가 세상을 떠났다. 그 이후로 삶이 무의미하게 느껴지고 아직도 제 생활로 돌아오지 못했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그런데 노래할 때만큼 살아 있다는 기분이 들어서 어느 때보다 이 무대가 절실했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MBC '복면가왕'


그러면서 "특히 '복면가왕'은 가면을 쓰고 노래하기 때문에 목소리만으로 음악을 들려드릴 수 있어서 굉장히 행복했다"고 덧붙였다.


나인은 그동안 라디오 방송을 함께하면서 故 종현과 각별한 우정을 쌓았다.


이후 나인은 인터뷰를 통해 "그 친구가 입버릇처럼 자기 노래를 어디서든 불러달라고 있다. 아직은 제가 용기가 나지 않아 못 했다"고 말했다. 


Naver TV '복면가왕'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