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라이트 "전 소속사와 트러블 때문에 스케줄 펑크낸 적 있어"

인사이트Instagram 'yysbeast'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데뷔 9년차 신인 그룹 하이라이트의 손동운이 과거 비스트 시절 전 소속사와 마찰을 겪었던 일화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4일 서울 광화문 근교에서 열린 O tvN '주말엔 숲으로' 기자간담회에서 "전 소속사와 트러블 때문에 스케줄까지 펑크낸 적이 있다"고 털어놨다.


손동운은 "회사와 아티스트 간 '밀당'이 있었을 때 저희가 정말 심각한 일탈을 하려 했다면 음악방송 스케줄을 안 간다거나 했을 것"이라고 입을 열었다.


그러면서 "하지만 감당이 안 될 것 같아 사내 사진 촬영 스케줄을 펑크낸 적 있다"고 고백했다.


손동운은 이어 "멤버들과 밤에 숙소에서 나와 화곡동의 한 호텔에 가서 하루 동안 연락을 피했던 경험이 있다. 그게 '비스트'의 가장 큰 일탈이었다"고 덧붙였다.


하이라이트 막내 손동운은 오는 5일부터 방송하는 O tvN의 새 예능 '주말엔 숲으로'에서 배우 주상욱과 함께 출연해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한편 손동운의 소속 그룹 하이라이트는 지난해 계약 만료 후 큐브엔터테인먼트를 떠나 개인 소속사 '어라운드어스'를 만들어 제2의 전성기를 이어가고 있다.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