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서 '아는 형님' 공약 실천하는 김희철 포착 "니코니코니~"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김희철이 일본 도쿄 도심 한복판에서 JTBC '아는 형님'의 시청률 공약을 이행했다. 


지난 2일 김희철이 일본의 한 도심 거리에서 수많은 현지 팬들과 함께 "니코니코니"를 외쳤다.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일본 현지 팬들과 인사를 나누는 김희철의 모습이 포착된 사진이 올라왔다. 


앞서 김희철은 JTBC '아는 형님'의 시청률 5% 돌파 공약으로 "아키하바라에서 일본 여성과 '니코니코니'를 외치겠다"고 말했다. 


'니코니코니'는 일본 애니메이션 '러브라이브'에 등장하는 캐릭터 니코가 자기를 소개할 때 쓰는 문구로 김희철이 애용하면서 국내에서 화제가 됐다. 


이에 김희철은 시청자와 약속을 지키기 위해 지난 1일 실제 일본으로 향했고 그는 SNS를 통해 "'아는 형님' 5% 돌파 공약 이행을 위해 일본에 가는 중"이라고 인증하기도 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디지털뉴스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