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중 제모기 처음 사용해본 김세정이 한 말 (영상)

NAVER TV '겟잇뷰티2017'


[인사이트] 배수람 기자 = 그룹 구구단의 멤버 김세정이 새로운 뷰티 제품 체험 중 '인중 제모기' 를 사용한 후 흡족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5일 방송된 On Style '겟잇뷰티2017'에서 막내 MC로 합류한 김세정은 시중에 판매되는 다양한 뷰티 제품을 직접 체험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MC 이하늬와 헤어디자이너 차홍은 인중 제모기를 사용해보고 전기가 통하는 것 같다며 깜짝 놀라 손사레를 쳤다.


호기심에 인중 제모기를 받아든 세정은 눈을 질끈 감고 제품을 시연해보고 인중의 털이 빠지자 만족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제모기에 뽑힌 털을 확인한 세정은 "이런 말 해도 되냐"며 "(제가) 수염이 잘 나거든요"라고 깜짝 고백했다.


이에 이하늬는 세정을 향해 "미인은 또 털털해 줘야 한다"고 응수해 스튜디오를 폭소케 했다.


한편 이날 세정은 "얼굴형이 네모난 편이라 평소 핸드폰 펜으로 사각 턱을 보정한다"고 밝히는 등 털털한 매력으로 성공적인 '겟잇뷰티' MC 신고식을 치렀다.


김세정 "프로필 사진, 펜으로 사사삭 수정한다"구단 김세정이 프로필 사진 보정법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배수람 기자 baebae@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