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장훈, 소년소녀가장 위해 1억 기부···아너소사이어티 가입

인사이트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인사이트] 배수람 기자 = 전 프로농구 선수이자 방송인 서장훈이 소년소녀가장을 위해 1억 원을 기부하는 선행을 펼쳤다.


16일 서장훈은 서울 중구의 사랑의 열매 회관을 찾아 "의지할 곳 없이 어려운 환경에서 생활하는 어린 친구들에게 보탬이 되고 싶다"며 1억 원을 쾌척했다.


이로써 서장훈은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1억 원 이상 고액 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의 1,452번째 회원이 됐다.


성금은 그의 뜻에 따라 소년소녀가장의 교육과 생활지원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기부하게 된 이유에 대해 서장훈은 "방송을 시작한 이후 뜻하지 않게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아 조금이나마 사회에 돌려드리고자 기부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서장훈은 선수생활을 하는 중에도 심장병 어린이 수술비 지원, 소년소녀가장 장학금 지원 등 기부를 이어왔다.


또한 지난 2013년 프로농구 선수를 은퇴하며 모교인 연세대학교에 저소득층 자녀를 위한 장학금으로 2억 원을 전달하기도 했다.


한편 연예인으로서 아너소사이어티 가입 멤버는 소녀시대 윤아와 미쓰에이 수지, 현영, 김보성, 수애, 현숙, 인순이, 박해진, 안재욱 등이 있다. 


배수람 기자 baebae@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