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 크리샤 츄-전민주의 역대급 무대 'Problem' (영상)

NAVER TV캐스트 'K팝스타 시즌6'


[인사이트] 심정우 기자 = 크리샤 츄와 전민주가 완벽한 무대를 선보이며 다음 라운드로 진출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K팝스타 시즌6'에서는 크리샤 츄와 전민주가 폭발적인 무대를 선보이면서 두 사람 모두 캐스팅 카드를 거머쥐었다.


크리샤 츄와 전민주는 아리아나 그란데의 'Problem'을 선곡했다. 두 사람은 완벽한 호흡으로 파워풀한 가창력과 유연하고 힘 있는 춤으로 무대를 지켜보는 사람들을 감탄하게 만들었다.


무대가 끝나고 박진영은 "오늘 크리샤 츄는 춤과 노래 모두 100점"이라며 "어깨가 유연해 완벽하게 춤을 출 준비가 되어 있는 사람"이라고 크리샤 츄를 칭찬했다. 옆에 있던 양현석도 "10점을 더 주고 싶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유희열은 "나는 민주 씨만 봤다"며 "민주 씨가 무대에 있으면 프로페셔널해진다. 다른 사람을 정말 잘 도와주는 거 같다"고 말했다.


매력을 발산한 크리샤 츄는 JYP와 YG의 선택을 받게 됐고, 고민 끝에 YG행을 결정했다. 또 전민주는 JYP에 캐스팅됐다.


한편 이수민과 고아라는 제시제이, 아리아나 그란데, 니키 미나즈의 'Bang Bang'을 선곡했다. 두 사람은 파워풀한 고음과 댄스로 좌중을 압도했고, 이수민은 JYP에, 고아라는 YG에 캐스팅됐다.


심정우 기자 jungwoo@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