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원 "김우빈, 살가운 스타일이다. 잘 만진다" (영상)

NAVER TV캐스트 KBS2 '연예가중계'


[인사이트] 김경빈 기자 = 배우 강동원이 스킨십을 좋아한다는 김우빈의 말에 "잘 만진다"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지난 19일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영화 '마스터'의 이병헌, 강동원 그리고 김우빈과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세 배우 중 가장 막내인 김우빈은 "현장에서 부담이 많았다. 내가 전체 배우 중 밑에서 두 번째라 나만 잘하면 된다는 생각으로 촬영했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KBS2 '연예가중계'


이에 MC가 "대선배들 사이에서 애교 있는 스타일이냐"고 묻자 김우빈은 "애교는 없지만 스킨십을 좋아한다"고 답했다.


김우빈의 말에 옆에 있던 강동원은 "김우빈은 살가운 스타일이다"며 "잘 만진다"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쟁쟁한 세 배우들이 출연하는 영화 '마스터'는 건국 이래 최대 규모의 조 단위 사기 사건을 둘러싸고 이를 쫓는 지능범죄수사대와 희대의 사기범들의 속고 속이는 추격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 영화로 오는 12월 개봉 예정이다.


김경빈 기자 kyoungb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