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이 극도로 화날 때 쓴다는 '욕'

인사이트KBS2 '구르미 그린 달빛'


[인사이트] 김경빈 기자 = 배우 곽동연이 "박보검은 극도로 화날 때 '열라 짬뽕'이라고 한다"고 폭

로했다.


29일 TV리포트는 최근 종영한 KBS2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무사 김병연 역을 맡으며 많은 사랑을 받은 배우 곽동연과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날 곽동연은 "분장을 받고 있는데 보검이 형이 분장 차 문을 열고 들어왔다. '안녕하세요'만 한 뒤 1시간 동안 침묵이 이어졌다"고 박보검과의 첫 만남을 떠올렸다.


이어 "보검 형도 낯을 많이 가리는 성격인데, 친해지려고 굉장히 애를 쓰는 게 느껴졌다. 말을 놓는 데도 2시간이 걸렸다"며 당시 상황을 전했다.


인사이트KBS2TV '구르미 그린 달빛


곽동원은 박보검의 성격을 언급하기도 했다.


광동원은 "박보검과 친해진 이후 깊은 대화도 자주 나누게 됐다. 보검 형은 착하다"면서 "(하지만) 생각해 보면 보검 형도 사람이다. 형도 화를 내기도 한다. 극도로 화날 때는 '열라 짬뽕'이다"라는 표현을 쓰기도 한다"고 폭로했다. 


한편, 박보검과 곽동연은 최근 종영한 KBS2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브로맨스를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김경빈 기자 kyoungb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