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마 룰라 시절부터 '손가락 하트' 선보였던 지드래곤

인사이트Instagram 'xxxibgdrgn'


[인사이트] 문지영 기자 = 요즘 유행하는 '손가락 하트'의 원조(?)는 지드래곤이었다.


5일 지드래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손가락 하트 원조"라는 글과 함께 어린 시절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꼬마 룰라로 활동하던 꼬마 지드래곤이 검은 비니를 쓴 채 깜찍하고 해맑은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지드래곤은 최근 유행하는 '손가락 하트' 포즈를 취하고 있다. 무려 20여 년 전부터 트렌드 리더의 면모를 톡톡히 선보인 것이다.


한편 최근 방송된 MBC '무한도전'의 무한상사 특집에 출연한 지드래곤은 데뷔 사상 첫 정극 연기에 도전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문지영 기자 moonji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